주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구민의 행복과 안전을 위해 소통하고 혁신하는 일등 공기업 성동구도시관리공단

설명 및 사용 방법

성동구도시관리공단은 응급한 상황을 대비하여 성동구 곳곳에 자동심장 충격기를 비치하였습니다.

자동 심장 충격기(AED)

  • 자동심장충격기(AED)란 심실세동 환자들에게 극히 짧은 순간에 강한 전류를 심장에 통과시켜서 대부분의 심근에 활동전위를 유발하여 심실세동이 유지될 수 없도록 함으로써 심실세동을 종료시키고 심장이 다시 정상적인 전기활동을 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것이다.
  • 심정지후 일정시간이 경과한 환자에게는 제세을 먼저하는 것보다 심폐소생술을 먼저 시행하고 이어서 제세동을 시행하는 것이 심정지 생존율을 더 높일 수 잇다. 따라서, 심실세동이 발생한 후 4~5분 이내에는 제세동을 우선적으로 시행하고 4~5분이상이 경과한 후에는 심폐소생술을 우선 시행한후 제세동을 하는것이 생존율을 높일수 있다.
  • 심전도 리듬이 심실세동이나 무맥성 심실빈맥인 경우, 구조자는 초기1회 제세동을 한 후 곧바로 심폐소생술을 시작해야 한다. 전기 충격 후에 심전도나 맥박을 확인하기 위해 흉부압박을 오랫동안 멈춰서는 안 되며, 충격 후 곧바로 5주기(2분간)의 심폐소생술을 시행 후에 자동제세동기를 이용하여 다시 한번 심전도를 분석하고 적응중이 되면 전기충격을 준다. 자동제세동기에서 제세동 리듬이 아니라는 분석음이 나오면 흉부압박을 시작으로 심폐소생술을 실시한다.

자동 심장 충격기(AED)의 사용

콘텐츠 담당자

  • 안전감사실 전병호 (Tel : 02-2204-7933) /
    E-mail : eyeg33@happysd.or.kr)